미성년자와의 부도덕한 언행으로 체포된 학교 심리교사

미성년자와의 부도덕한 언행으로 체포된 학교 심리교사

SeattleJoa 0 14

먼로의 한 고등학교에 재직하는 심리상담 교사가, 미성년자와 성적인 접촉을 시도한 혐의로 체포되었다.

 

형사들은 아동 성 착취 및 학대에 대한 수사를 위해, 몇 달 동안 소셜 네트워크 및 데이트 앱에서 함정수사를 해왔는데, 마침내 용의자인 49세의 심리상담 교사를 찾아내어 금요일에 체포했다.

 

그는 5월에 체포된 Yakima의 57세 Jeffrey Ralph Brown, 9월 3일 체포된 Tacoma의 46세 Garrett Swanzy에 이어 세 번째로 체포되었다. Brown과 Swanzy는 미성년자와의 부도덕한 의사소통 혐의로 기소되었으며, 이 49세의 용의자는 아직 공식적으로 기소되지 않았다.

 

이 세 사람은 형사들의 작전에서 14세 또는 15세 여성과 연락하고 있다는 말을 여러 번 했고, 세 사람 모두 계속해서 성적으로 동기가 부여된 대화에 참여했음이 밝혀졌다.

 

체포 문서에 따르면, 학교 심리상담교사는 2021년 6월 초부터 신분을 숨긴 형사들과 연락을 주고 받았다. 형사들이 킥이라는 앱에서 사용하던 가명인 '엘리'와의 연인 관계에 용의자가 분명히 관심을 보였고, 미성년자 행세를 한 엘리와 연락을 끊을 기회가 여러 번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용의자는 "Ellie"에게 380개 이상의 메시지와 자신의 사진을 보내기도 했다. 그가 보낸 사진은 형사가 그를 식별하는 데 도움을 주었다.

 

용의자는 토요일 처음으로 법정에 출두했으며 판사는 보석금 10만 달러를 선고했다.

 

킹카운티 검찰청은 기소 결정을 내리기 위해 레드몬드 경찰의 체포 문서를 검토하고 있으며, 화요일까지 기소를 결정할 예정이다.

 

한편, Monroe 교육구는 직원에 대한 혐의를 알게 된 후 성명을 발표했는데, 교육구는 법 집행 기관과 협력해 이 범죄 문제를 처리할 것이며, 직원은 학교에 올 수 없고 학교 학생과도 접촉할 수 없음을 분명히 했다.

 

0 Comments
시애틀조아 최신글